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 갈산동 아파트 단지 내 도로서 50대 남성 SUV차량에 치어 숨져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9.17 11:54
  • 댓글 0

인천 부평의 한 아파트 단지 내 도로에서 50대 남성이 SUV차량에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6일 오후 인천시 부평구 갈산동 아파트 단지 안 도로에서 A씨(58·여)가 몰던 차량에 길을 지나던 B씨(55)가 부딪쳤다. 이 사고로 50대 남성 A씨는 가슴을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진은 사고현장 모습. <사진제공 = 인천부평소방서>

17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7분께 인천시 부평구 갈산동 아파트 단지 안 도로에서 A씨(58·여)가 몰던 투싼 SUV차량이 길을 지나던 B씨(55)와 부딪쳤다.

이 사고로 50대 남성 B씨는 가슴을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관계자는 “A씨가 사고 당시 음주운전은 하지 않았으며, 아파트 단지가 어두워 B씨를 차마 발견하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추정하고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홍성은 기자  hsba63@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