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착장과 충돌한 바지선서 기름 유출
상태바
선착장과 충돌한 바지선서 기름 유출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09.10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해경, 방제작업 후 정확한 사고 경위와 유출량 조사 예정

인천 대이작도에서 접안 중인 바지선이 선착장과 충돌하면서 기름이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천해경 소속 경찰관이 방제 작업을 벌이고 있는 모습. <사진=인천해양경찰서>

10일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0일 오후 4시 56분께 바지선 A호(1천174톤)가 인천 대이작도 선착장과 충돌했다.

이 충격으로 A호에 파공이 발생해 기름이 유출됐다. 이에 해경은 가용세력을 급파해 긴급 방제 작업을 벌이고 있다.

A호의 파공부위는 가로 15㎝, 세로 40㎝로 봉쇄 조치해 추가 기름 유출은 없는 상태다. 유출된 기름은 해상에 가로, 세로 약 50미터로 퍼졌다.

해경은 현재 관공선, 사고선박, 지역주민 등과 유흡착포 등을 이용해 방제작업 중이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해상 긴급방제를 마치는 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유출량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