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박남춘 인천시장, 영흥도 해수욕장·진두항 건설현장 방문지역현안 청취 주민과 소통 나서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8.18 17:52
  • 댓글 0
박남춘 시장이 관련부서장들과 함께 영흥도의 주요 해수욕장과 진두항 건설현장을 방문하고, 지역현안을 청취하는 등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 <사진=인천시>
인천시는 16일 박남춘 시장이 관련부서장들과 함께 영흥도의 주요 해수욕장과 진두항 건설현장을 방문하고, 지역현안을 청취하는 등 주민과의 소통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시장은 지난 2월 국가어항으로 지정된 진두항*에서 개발계획 등 건설 추진현황에 대해 보고받은 후 옹진군 이장협의회장 및 어촌계장 등 어업인 10여 명과 영흥수협 사무실에서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지역의 현안을 청취하고 진두항 개발을 위한 시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관련부서에 주문했다.
  
또한 영흥파출소 및 해경파출소, 119 안전센터 등 유관기관을 방문하여 해안지역 주요시설 안전과 지역주민의 치안을 위해 노고하는 직원들을 격려하는 한편, 장경리 해수욕장과 십리포 해수욕장을 방문하여 캠핑장 등 편의시설을 시찰하고 폐장을 앞둔 막바지 여름철 피서지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관계기관에 당부했다.
 
영흥도 주요현장 방문 일정을 마무리하면서 박남춘 시장은 “영흥도는 역사적 지리적으로 매우 중요한 위치에 있는 아름다운 섬”이라며 “주요 해수욕장과 목섬 등의 풍부한 관광 및 해양수산자원을 바탕으로 인천의 주요 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