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북부
양주시, 폭염대응 살수차 운영..단비와 같은 청량감 선사살수작업 통해 도로면 복사열 감소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9.08.18 17:22
  • 댓글 0

양주시는 이달 말까지 장기화되고 있는 폭염에 대응해 살수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양주시는 11일 옥정신도시와 고읍지구 등 인구 밀집지역을 대상으로 살수차 운영을 시작했다. <사진=양주시청>

11일 옥정신도시와 고읍지구, 덕정지구, 백석읍, 광적면, 국도3호선 등 인구 밀집지역을 대상으로 폭염피해 취약시간, 살수차 운영을 시작했다. 

시에 따르면 살수작업을 통해 도로면 복사열을 감소시켜 열섬현상을 줄이는 등 더위로 지친 시민들에게 단비와 같은 청량감을 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폭염으로 인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하고 보다 더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살수작업을 적극 실시할 계획”이라며 “무더위 쉼터 점검 등 폭염으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감소를 최소화하고 폭염 피해예방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주시는 폭염 등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해 ▲24시간 재난상황 관리체계 구축 ▲재해예방사업 추진 ▲재난 예·경보시설 점검 ▲재해우려지역 점검 ▲여름철 자연재난 국민행동요령 홍보 등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조영욱 기자  jyu470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북부면 다른기사 보기
조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