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 강화군 길상면 한 주택서 불... 한시간만에 꺼져소방당국 ‘음주 상태서 담배피우고 자던 중 화재’ 추정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4.24 14:54
  • 댓글 0

23일 오후 8시 14분께 인천 강화군 길상면 선두리 한 주택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출동해 한시간 만에 진화했다.

23일 밤 인천 강화군 길상면 선두리 한 주택에서 불이났다. 사진은 강화소방서 소방대원들이 불을 끄는 모습 <사진제공 = 인천강화소방서>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주택과 컨테이너 창고, 축사 등이 소실돼 1천3백55여 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강화소방서 관계자는 “집주인 A씨(56)가 음주 상태에서 방안에서 담배를 피던 중 취침 중 담뱃불이 방안으로 옮겨 붙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고 말했다.

홍성은 기자  hongssabba@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