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청 역도팀, 한국실업대회 메달 싹쓸이
상태바
평택시청 역도팀, 한국실업대회 메달 싹쓸이
  • 신동훈 기자
  • 승인 2021.10.2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 11개, 은 1개 획득..49㎏급 신재경 인상부문 2관왕

[일간경기=신동훈 기자] 평택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역도팀이 한국실업대회 메달을 휩쓰며 역도명문의 면모를 과시했다.

평택시는 10월22일 역도팀이 지난 10월16일부터 21일까지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2021 한국실업역도연맹회장배 역도경기에서 금 11개, 은 1개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10월22일 역도팀이 지난 10월16일부터 21일까지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2021 한국실업역도연맹회장배 역도경기에서 금 11개, 은 1개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10월22일 역도팀이 지난 10월16일부터 21일까지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2021 한국실업역도연맹회장배 역도경기에서 금 11개, 은 1개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특히 여자부 49㎏급에 출전한 신재경은 인상 77㎏을 들어 대회신기록을 세우며 인상 1위를 차지했다. 또 용상에서는 김은영과 같은 96㎏을 들어올렸으나 시기차서 뒤지며 은메달을 머물렀지만, 합계에서 김은영을 4㎏차로 제치고 금메달을 획득하며 2관왕을 차지했다.

여자일반부 경량급 단체전에서는 김소화, 박수민, 박희진이 각각 145㎏, 175㎏, 150㎏을 들어올려 합계 470㎏을 마크해 종합우승을 차지하며 올해 마지막 출전대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올렸다.

평택시청 역도팀 강병조 감독은 “항상 선수들이 마음 편하게 훈련하고, 대회에 참가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은 정장선 시장님을 비롯해 평택시에 항상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더욱 좋은 성적으로 보답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