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세대 많은 인천 연수시영아파트..코로나19 확진자 '0'
상태바
고령세대 많은 인천 연수시영아파트..코로나19 확진자 '0'
  • 김종환 기자
  • 승인 2021.01.11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주 주민 65%가 노인..코로나19 발생 후 확진자 단 1명도 없어
인천 최근 한 달 코로나19 사망자 21명이 65세 이상인 점과 대조
주민자치회·관리소 주1~2회 방역..연수2동 장비·소독제 지원 성과

인천에서 코로나19로 고령 사망자가 급증한 가운데 고령자가 많은 연수시영아파트에서 확진자가 단 1명도 없어 대조를 이루고 있다.

인천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고령 사망자가 늘고 있는 가운데 세대 절반이상이 고령자인 연수 시영아파트는 확진자가 단 한 명도 나오지 않아 대조를 이루고 있다. (사진=김종환 기자)
인천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고령 사망자가 늘고 있는 가운데 세대 절반이상이 고령자인 연수 시영아파트는 확진자가 단 한 명도 나오지 않아 대조를 이루고 있다. (사진=김종환 기자)

1월11일 인천 연수구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00시 기준 인천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3175명이고 연수구는 340명에 달하고 있다.

이중 사망자는 인천 전체가 32명이고 연수구의 경우는 3명이다.

인천 전체 사망자 중 11명은 지난해 6월15일 첫 코로나19 사망 환자 발생 후 12월 초까지 집계된 수치다.

이후 한 달 사이 무려 21명의 사망자 발생했으며 이들 대부분의 나이가 70세 이상의 고령자로 알려졌다.

고령자에 대한 위험 수위를 보여주는 대목이다.

이런 가운데 고령세대가 대부분인 연수구 연수2동 연수1차시영아파트와 승기마을아파트가 코로나19 청정지대를 이어오고 있다.

연수1차시영아파트는 39.67㎡와 46.28㎡, 59.5㎡로 나뉘어져 있고 승기마을아파트는 38.02㎡ 규모로 각 1000세대씩 모두 2000세대의 대 단지다.

이중 절반에 가까운 816세대가 65세 이상 노인세대고 장애인도 593명이나 살고 있다.

특히 시영아파트는 전체 주민 중 65%가 어르신이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시영아파트는 코로나19 발생 후 주민자치회 뿐만 아니라 동 대표를 비롯한 주민과 관리소 직원들이 월 1회~2회 꾸준히 자체 방역을 실시하고 연수2동행정복지센터도 이들 아파트에 방역 장비는 물론 소독제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사진은 시영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자체 방역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사진=시영아파트 관리사무소)
시영아파트는 코로나19 발생 후 주민자치회 뿐만 아니라 동 대표를 비롯한 주민과 관리소 직원들이 월 1회~2회 꾸준히 자체 방역을 실시하고 연수2동행정복지센터도 이들 아파트에 방역 장비는 물론 소독제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사진은 시영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자체 방역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사진=시영아파트 관리사무소)

이런 이들 아파트에서 지난해 코로나19 발생 이후 11일 현재까지 단 한명의 확진자가 나오지 않아 일부 지역과 대조를 이루고 있다.

이는 주민들과 행정복지센터가 힘을 합쳐 노력한 결과라는 게 주위의 평가다.

실제로 시영아파트는 코로나19 발생 후 주민자치회 뿐만 아니라 동 대표를 비롯한 주민과 관리소 직원들이 월 1회~2회 꾸준히 자체 방역을 실시해오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으로 엘리베이터나 복도 계단 등에 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예방에 철저를 기했다.

연수2동행정복지센터도 이들 아파트에 방역 장비는 물론 소독제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윤종섭 시영아파트 관리소장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방역이나 사회적거리두기 등의 정부지침을 잘 따르고 있는 결과라 본다”며 “앞으로도 철저한 방역 등을 통해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영 연수2동장은 “어르신들이 많이 사는 아파트가 코로나19 청정지대가 될 수 있어 다행”이라며 “이는 그동안 힘써준 주민자치회와 주민, 관리소 직원들 덕분”이라고 감사를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