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싱크홀 재발방지대책 마련 논의
상태바
구리시 싱크홀 재발방지대책 마련 논의
  • 이형실 기자
  • 승인 2020.08.27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의회 현장 방문 피해실태 점검

구리시의회는 26일 교문동 813번지 일원 지반 침하(싱크홀) 피해가 발생한 현장을 찾아 피해실태를 점검하고 재발방지책 마련에 나섰다.

김형수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구리시 교문동에서 발생한 별내선 지하철3공구 지하철 하부작업 공사현장의 지반 침하(싱크홀) 피해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추가 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구리시의회)
김형수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구리시 교문동에서 발생한 별내선 지하철3공구 지하철 하부작업 공사현장의 지반 침하(싱크홀) 피해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추가 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현장을 점검했다. (사진=구리시의회)

김형수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구리시 교문동에서 발생한 별내선 지하철3공구 지하철 하부작업 공사현장의 지반 침하(싱크홀) 피해 상황을 면밀히 살피고 추가 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현장을 점검했다. 

김형수 의장은 “8월초부터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별내선 지하철 3공구 지하철 하부작업 공사 현장 주변의 지반이 약해지고 토사가 유실돼 싱크홀이 발생한 것 같다” 며 “의회차원에서 향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의원들의 힘을 모으겠다” 고 말했다. 

한편 차량과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