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협, 집중호우 피해 농가 긴급 현장 방문
상태바
경기농협, 집중호우 피해 농가 긴급 현장 방문
  • 김희열 기자
  • 승인 2020.07.30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는 30일 김장섭 본부장, 김상수 농협 안성시지부장, 이성남 여주시지부장 및 농촌지원단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및 여주시 점동면 농경지를 긴급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농업인을 격려했다.

김장섭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은 30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및 여주시 점동면 농경지를 긴급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경기농협)
김장섭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은 30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및 여주시 점동면 농경지를 긴급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경기농협)

 

이날 피해가 발생한 지역(여주·이천·안성)은 28일부터 집중호우로 늘어난 하천 강물이 역류해 이날 오전 2시 기준 시설하우스 1900여 동, 농경지 4.3㏊ 등이 침수되는 큰 피해를 입었다. 이미 침수된 농가들은 손 쓸 틈도 없게 된 상황에서 인공 및 자연배수로 물이 빠지기만을 기다리고 있다. 특히 시설채소의 경우 일단 물에 잠기면 바로 썩고 상품성이 떨어지게 돼, 전량 폐기가 불가피해 그 피해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경기농협 관계자는 밝혔다. 

김장섭 본부장은 “장마전선의 영향에 따른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현장상황을 신속하게 파악하고, 피해상황이 집계되는 대로 체계적인 피해복구 작업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농협은 농업재해예방 및 신속한 피해 복구지원을 위해 지역본부와 각 시군지부에 ‘농업재해대책상황실’을 운영하며, 재해발생 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복구활동으로 농업생산력향상과 농업인 경영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