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대, 인도네시아 구호물품 기부
상태바
신한대, 인도네시아 구호물품 기부
  • 조영욱 기자
  • 승인 2020.06.04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회용 마스크 전달

신한대학교는 코로나19로 신음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에 지난달 30일에 일회용 마스크(1만8600개)와 신한대에서 개발한 제품인 케이파워(200박스)를 인도적 차원으로 기부했다고 밝혔다.   

신한대학교는 코로나19로 신음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에 지난달 30일에 일회용 마스크와 신한대에서 개발한 제품인 케이파워를 인도적 차원으로 기부했다. (사진=신한대학교)
신한대학교는 코로나19로 신음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에 지난달 30일에 일회용 마스크와 신한대에서 개발한 제품인 케이파워를 인도적 차원으로 기부했다. (사진=신한대학교)

 

 
기부 물품은 주한 인도네시아 대사관을 통해 자카르타 소재 자매대학인 'Business&Informatics Institute Kosgoro 1957' 대학교로 전달됐다. 

현재 인도네시아는 지난달 31일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2만6473명, 사망자 1613명을 기록하는 등 코로나19가 급격한 확산 추세에 있어 국가적으로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강성종 총장은 2000만원 상당의 마스크와 신한케이파워를 바이러스 전파 예방 및 면역력 증진을 위해 기부했다.

강성종 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가 고통을 받고 있다. 도움이 필요한 이웃 나라의 학생들에게 일회용 마스크와 신한케이파워를 전달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바이러스 예방과 면역력 증진에 힘쓰고 노력해 인도네시아도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Business&Informatics Institute Kosgoro 1957 대학교 아궁락소나 이사장(현 대통령고문)은 “인도네시아 코로나바이러스 극복을 위해 마스크와 신한케이파워 기증해 주신 신한대학교 강성종 총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인도네시아는 현 문재인 정부의 신남방정책의 핵심 파트너인‘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신한대학교도 이번 계기를 통해 인도네시아와 협력 체계를 수립해 지속적인 국제교류 및 다각적인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