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도시공사노조, 코로나 극복 500만원 성금 '쾌척'
상태바
수원도시공사노조, 코로나 극복 500만원 성금 '쾌척'
  • 김인창 기자
  • 승인 2020.05.1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피해 취약계층 및 소상공인 위해 사용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경기사랑의열매)는 19일 오전 경기사랑의열매 회의실에서 수원도시공사노동조합으로부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기탁 받았다.

엄기천 수원도시공사노동조합 위원장(오른쪽에서 3번째)이 최은숙 경기사랑의열매 사무처장(왼쪽에서 3번째)에게 코로나19 극복 기금 5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경기사랑의열매) 
엄기천 수원도시공사노동조합 위원장(오른쪽에서 3번째)이 최은숙 경기사랑의열매 사무처장(왼쪽에서 3번째)에게 코로나19 극복 기금 5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경기사랑의열매) 

이날 기탁된 성금은 수원도시공사노동조합이 매년 우수조합원을 대상으로 진행하던 해외산업시찰 비용일체를 수원시의 코로나19 위기극복에 함께하자고 뜻을 모아 마련됐으며, 수원시 코로나19 피해 취약계층 및 소상공인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엄기천 수원도시공사노동종합 위원장은 “수원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복지정책에 동참하기 위하여 나눔에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위기 상황의 이웃들을 위한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기부소감을 전했다. 

이에 최은숙 경기사랑의열매 사무처장은 “어려운 시기에 지역 이웃들을 돕고자 나눔에 동참해주시는 수원도시공사노동조합에 감사드리며, 소중한 나눔으로 모아진 성금은 수원지역 코로나19 피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