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서부
안산시-독일 아헨특구 경제협력 위해 '맞손'투자유치 설명회 개최‥실질적 교류협력 추진
  • 김대영 기자
  • 승인 2019.10.14 13:40
  • 댓글 0

안산시는 독일 아헨(Aachen)특구 대표단이 양 도시의 우호증진과 실질적인 경제협력을 위해 안산시청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14일 안산시청을 방문한 독일 아헨특구 대표단을 접견했다. 윤화섭 시장과 대표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안산시>

이번 아헨특구 대표단은 팀 그뤼테마이어 아헨시장과 패트릭 하스 스톨베르그시장, 로타 만케 아헨투자협회 CEO 등 14명으로 이뤄졌다.

시는 2017년 3월 아헨특구 대표단이 안산시를 첫 방문한 뒤 같은 해 5월 양 도시 간 과학기술협력 양해각서 체결을 시작으로 꾸준한 기업교류를 바탕으로 아헨특구와 우호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지난 4월 아헨시에서 양 도시 간 우호협력도시 관계 체결을 이뤄냈으며, 이번 방문을 통해 경제분야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날 대표단과의 접견에서 "안산시는 4차 산업혁명의 중심에 서 있다"며 "경제분야에서 교류협력을 더욱 강화함과 동시에 문화·체육분야에서도 실질적인 성과물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팀 그뤼테마이어 아헨시장도 "안산시와의 우호교류협력을 더욱 강화해 양 도시가 굳건한 우정 관계에서 서로 '윈윈'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독일 아헨특구는 네덜란드와 벨기에 국경 인근에 위치했으며, 아헨시를 비롯해 알스도르프·바스와일러·스톨베르그·헤르조겐라트 등 모두 9개 시로 이뤄졌으며 모든 인구는 55만여 명에 달한다. 아헨시에는 독일의 MIT라고 불리는 아헨공과대학이 위치해 있다.

김대영 기자  kkk5149@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부면 다른기사 보기
김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