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시 소속 공무원 차량서 숨진 채 발견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5.15 17:36
  • 댓글 0

인천시 소속 공무원이 길에 주차된 승용차에서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오후 10시 30분께 인천시 중구 한 도로에 주차된 승용차 안에서 인천시 소속 공무원 A씨(50)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인천 중부경찰서 전경. <사진출처 = 구글이미지>

인천 중부경찰서는 14일 오후 10시 30분께 인천시 중구 한 도로에 주차된 승용차 안에서 인천시 소속 공무원 A씨(50)가 숨진 것을 발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오후 8시 50분께 해당 지역 파출소에 A씨 아내가 “남편이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문자를 보냈다”며 신고했다.

이에 중부경찰서는 A씨의 휴대폰 위치를 추적했고 1시간여 만에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발견당시 의식이 없는 상태였고 유서가 함께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최근 채무문제 때문에 힘들어 했다는 주변 진술을 토대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주변 지인과 가족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홍성은 기자  hongssabba@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