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대, 학생들과 소통…복지 향상
상태바
서정대, 학생들과 소통…복지 향상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8.06.10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정대학교는 실질적인 학생복지 향상을 위해 학생과 직접대화를 통해 의견을 반영하는 방식을 추진한다

학생복지행정에 실제 학생들에게 필요한 사항을 반영해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총장이 직접 학생과의 대화에 나선다.

김홍용 총장은 이를 위해 지난달 15일 총학생회와 15개 전 학과 학생대표들과 만나 의견을 듣는 순회 간담회를 진행했다.

간담회는 학생들이 평소 학교생활을 하면서 개선이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불편사항이나 건의사항들을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별한 격식 없이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게시판 설치에서부터 특강확대, 도서관 개방시간 연장, 셔틀버스 증차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의견들이 나왔다.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들은 모두 기록으로 남겨 검토한 후 학생복지행정에 반영된다. 
김 총장은 즉시 개선이 가능한 사항일 경우 간담회 자리에서 해당 부처관계자들에게 구체적인 개선사항을 직접 지시하기도 했다.

서정대는 학생들의 건의사항을 모아 검토를 거쳐 개선사항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김홍용 총장은 “학생들과의 대화는 학교발전에 매우 유익한 성과를 가져다 줄 것”이라며 “대화를 통해 나온 건의사항들은 최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해 학생복지 개선에 반영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