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여야 6·4 지방선거 준비 '기지개'
상태바
인천 여야 6·4 지방선거 준비 '기지개'
  • 일간경기
  • 승인 2014.04.27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참사 여파로 연기된 인천 여·야의 6·4 지방선거 후보자 선정 작업이 서서히 재개되고 있다.

새누리당 인천시당은 5월 9일 국민참여선거인단 대회를 열어 인천시장 선거 후보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27일 밝혔다.

유정복 전 안전행정부 장관과 안상수 전 인천시장 등 2명이 경합을 벌이는 가운데 당내 시장 후보는 대의원 20%(1천120명), 당원 30%(1천680명), 국민선거인단 30%(1천680명), 여론조사 20%(1천100명)를 반영하는 2:3:3:2 방식으로 결정된다.

새누리당은 인천지역 10개 군·구의 기초단체장 후보 선정도 오는 28일까지 모두 마무리할 방침이다.

현재 7개 군·구에서 구청장 후보가 확정됐고 미확정 지역은 중구·계양구·강화군 등 3곳이다.

새정치민주연합 인천시당도 송영길 인천시장을 시장 후보로 확정한 가운데 지난 26일 10개 군·구에서 기초단체장 후보 신청을 받았다.

시당은 공천 신청자를 대상으로 서류·면접심사를 거쳐 내달 4일까지 단수 또는 복수 후보를 결정하고 경선을 거쳐 5월 14일까지 최종 후보를 선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