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보건소 · 한방 난임치료클리닉사업 협약식
상태바
남동구보건소 · 한방 난임치료클리닉사업 협약식
  • 일간경기
  • 승인 2014.05.20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구 보건소(소장 이정휴)는 16일 출산장려사업의 일환으로 남동구 한의사회와 ‘난임치료클리닉사업’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정휴 보건소장, 박동범 남동구한의사회장 등 관계자 5명이 참여했다.

이날 협약으로 구는 한방 난임 치료비중 70%인 1인당 1백만원을 지원하게 되고, 남동구한의사회는 치료비중 30%인 41만원 지원하게 된다. 

2012년부터 시범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한방 난임치료 사업은 올해 예산 3000만원을 확보해 3개월간 한약 복용 및 침구치료(침·뜸)을 실시해 실질적인 치료 혜택 및 경제적 부담을 줄여 저출산 극복의 대응책으로 추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