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골드라인 파업 취소‥ 노사, 임금협상 타결
상태바
김포골드라인 파업 취소‥ 노사, 임금협상 타결
  • 박성삼 기자
  • 승인 2021.02.21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이 파업 없이 정상 운행된다.

22일부터 무기한 파업이 예정됐던 김포골드라인이 극적인 노사합의를 통해 파업을 철회했다. (사진=김포시)
22일부터 무기한 파업이 예정됐던 김포골드라인이 극적인 노사합의를 통해 파업을 철회했다. (사진=김포시)

앞서 공공운수노조 김포도시철도지부는 22일부터 무기한 파업을 예고했었다.

김포시는 21일 김포골드라인운영(주) 김성완 대표와 김포도시철도지부 이재선 지부장이 열차의 안전 운영과 노사 상생을 위한 임금협상과 특별합의를 체결하고 예정됐던 파업을 철회했다고 밝혔다.

당초 파업에 따른 이용객의 안전 우려가 있었으나 노사가 한발 물러서면서 정상운행이 가능하게 됐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철도를 위한 노사의 협상타결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신뢰받는 김포골드라인이 되도록 노사 모두 총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