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의회 문화복지·도시환경위 집행부와 안건 협의
상태바
안산시의회 문화복지·도시환경위 집행부와 안건 협의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8.19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및 도시환경위원회가 18일 각각 안산시 집행부와 제265회 임시회 안건 등의 사전 협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안산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와 도시환경위원회가 18일 시 집행부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주요 현안에 대해 협의했다. 문화복지위원회가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안산시의회)
안산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와 도시환경위원회가 18일 시 집행부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주요 현안에 대해 협의했다. 문화복지위원회가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사진=안산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이기환 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은 이날 오전 문화복지위원장실에서 시 해양수산과 등 15개 부서 관계자들과 잇달아 자리해 머리를 맞댔다. 

총 48건의 안건이 논의된 가운데 ‘어촌뉴딜300사업 공모계획 보고’ ‘집합금지 행정명령대상 특별경영자금 지원’ ‘제3회 추경 장애인복지 주요예산안’ 등이 주요 의제로 논의됐다. 

위원들은 대규모 예산이 수반되는 사업의 경우 도시의 미래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장기적 관점에서 사업의 방향성을 제시해 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인들과 사회적 약자층에 대한 지원방안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어 도시환경위원회 박태순 위원장과 위원들도 이날 오후 도시환경위원장실에서 도시계획과를 포함해 시 9개 부서 관계자들로부터 총 27건에 대해 보고받고 위원회 차원의 의견을 전달했다.  

간담회에서는 ‘안산시 도시계획 일부개정 조례안’과 ‘안산시 건축물관리 조례 제정 조례안’ 등 265회 임시회에서 심의할 조례 안건들이 주로 다뤄졌으며, 위원들은 보고내용을 주의 깊게 청취하면서 이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데에 주력했다.

특히 도시계획 일부개정 조례안의 경우 최근 지역에서 관심사가 된 상업지역에서의 주상복합건축물의 상한 용적률 개정 사항이 포함돼 있는 만큼, 다가오는 임시회에서 심도 깊은 심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한편 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도 오는 21일 간담회를 개최해 시 집행부 관계자들과 제265회 임시회 주요 안건 및 현안 사항을 협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