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복 의원 국회 상임위 '국토교통위원' 선임
상태바
문정복 의원 국회 상임위 '국토교통위원' 선임
  • 박근식 기자
  • 승인 2020.06.1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철시대 완성하고 도시 인프라 확충하는데 힘쓸 것”
                                              문정복 의원.
                                              문정복 의원.

더불어민주당 문정복(시흥 갑) 국회의원이 15일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됐다.

특히 21대 국회에서는 선거전부터 국토위를 희망하는 후보자가 많았을 뿐만 아니라 등원 후 많은 의원들이 지원해 경쟁이 치열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토교통위원회는 국토와 교통을 다루는 상임위원회로 국책사업 전반을 다루고 있다. 지역현안과 쟁점적인 현안을 해결할 수 있어 전통적으로 인기가 높아 위원으로 들어가기 위한 경쟁이 치열한 상임위이다.

문정복 의원은 지난 제21대 총선기간 동안 지역을 발전시키고 미래의 먹거리를 만들기 위해 국토교통위원회에서 일하고 싶다는 의사를 지속적으로 밝힌 바 있어 그 의미가 남다르다.

문 의원은 “시흥의 지역발전을 위해 일하고 싶었던 국토위로 배정받게 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제 시흥은 단순한 위성도시가 아 대한민국의 미래 먹거리산업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인프라 확충 등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문 의원은 “시흥 시민들께 약속드렸던 것처럼 시흥의 미래 100년 먹거리를 창출하는 것을 뛰어넘어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국토위에서 성실히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했다.

한편, 문정복 의원실은 시흥발전에 있어 제2경인선과 인천2호선 및 공공지구 내 학교설립과 관련해 사업 속도를 내기 위해 해당부처와 지속적으로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