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송림동 현대시장 간판 재설치
상태바
인천 동구 송림동 현대시장 간판 재설치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06.16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성화 첫걸음 시장 기반 조성 순조

인천 동구는 지역의 전통시장인 송림동 현대시장을 2021년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육성시키기 위해 올해 사전단계로 선정된 ‘특성화 첫걸음 시장’ 사업을 적극 추진해 기반 조성에 주력하고 있다. 구는 사업의 일환으로 오래되고 낡은 송림동 현대시장 간판을 새롭게 설치했다.

인천 동구는 전통시장인 송림동 현대시장을 2021년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육성시키기 위해 낡은 송림동 현대시장 간판을 새롭게 설치했다. (사진=인천 동구)
인천 동구는 전통시장인 송림동 현대시장을 2021년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육성시키기 위해 낡은 송림동 현대시장 간판을 새롭게 설치했다. (사진=인천 동구)

구는 올해 초 현대시장 구거부지에 자리잡고 있던 80m에 달하는 기존 외벽을 철거하고 알루미늄 복합판넬 소재로 심플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외벽으로 개선하는 공사를 실시한 바 있다.

이번 간판 재설치는 경관개선 공사 시 철거된 낡은 현대시장 간판을 대신해 동구의 도시브랜드와 전통시장의 이미지를 조합해 만들어졌다. 새 간판은 야간 조명도 함께 설치돼 있어 미관 개선은 물론 시민들이 밤에도 시장의 위치를 잘 찾을 수 있어 시장의 새 얼굴로 손색이 없다는 평가다.

현대시장 상인회 관계자는 “구거부지 외벽경관 개선공사와 더불어 시장 간판까지 세련되게 바뀌어 시장 상인들과 이용객의 만족도가 아주 높다”며“시장 이용 방문객들에게 전통시장의 노후된 이미지를 탈바꿈 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된 것 같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