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산업진흥원, 성남시 첨단산업 중심 도시로 도약 일익 담당
상태바
성남산업진흥원, 성남시 첨단산업 중심 도시로 도약 일익 담당
  • 정연무 기자
  • 승인 2020.06.10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립 19주년 맞아 기념식 개최
                                  성남산업진흥원 전경.
                                  성남산업진흥원 전경.

성남산업진흥원이 창립19년을 맞았다.

2001년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설립돼 13명 직원으로 시작된 성남산업진흥원은 그동안 성남 중소 벤처기업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지원 사업을 펼쳐왔으며, 성남이 ICT 융합, 콘텐츠, 바이오헬스 및 전통 제조업 등 5000여 개가 넘는 기업의 터전으로서 국가 혁신성장 동력이자 첨단산업 중심의 경제도시로 발전하는데 일익을 담당해왔다. 

9일 성남산업진흥원은 정자동에 위치한 킨스타워 대강당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수칙에 기반, 창립 19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발열 체크 및 마스크 착용과 함께 1미터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면서 창립기념식에 참석한 진흥원 임직원들은 영상으로 전달되는 외빈들의 축하 영상 메시지를 시청하고 2021년 창립20 주년을 앞두고 새롭게 각오를 다졌다. 

류해필 원장은 이날 기념식에서 “성남산업진흥원이 창립 19주년을 맞아 변화된 모습으로 중소 벤처기업의 지원과 지역 혁신산업육성 및 생태계 조성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원칙과 투명성 있는 조직운영과 성과관리를 기반으로 고객지향 찾아가는 서비스, 고객에게 지속적으로 신뢰받는 서비스, 전문성과 혁신성 있는 서비스 제공으로 기업과 산업의 문제 해결과 혁신성장의 마중물과 수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성남시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첨단혁신도시이자 대한민국 미래성장 엔진으로서 아시아의 실리콘밸리, 세계적인 창업도시로 성장하는데 임직원들과 함께 나아가겠다”라고 강조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올해 전 세계를 휩쓸고 있는 코로나19 팬데믹의 어려움 속에서도 류해필 원장을 중심으로 전략산업 빅데이터 플랫폼 테스트베드 조성, 성남 특화산업의 지속성장 및 4차 산업혁명 기술 접목 특화, 융복합 핵심기술 연구 클러스터 협업 네트워크 등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