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종자관리소, 고품질 벼종자 생산 설명서 제작
상태바
경기종자관리소, 고품질 벼종자 생산 설명서 제작
  • 김인창 기자
  • 승인 2020.05.12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부터 보급까지 집중관리방식 수록

경기도종자관리소가 벼 종자 생산에서 보급까지 각 단계별 위험요소를 사전에 확인해 방지할 수 있도록 식품가공분야의 위해요소관리중점(HACCP) 방식을 도입한 품질관리 설명서를 만들었다.

경기도종자관리소가 벼 종자 생산에서 보급까지 각 단계별 위험요소를 사전에 확인해 방지할 수 있도록 품질관리 설명서를 제작했다. (사진=경기도종자관리소)
경기도종자관리소가 벼 종자 생산에서 보급까지 각 단계별 위험요소를 사전에 확인해 방지할 수 있도록 품질관리 설명서를 제작했다. (사진=경기도종자관리소)

12일 종자관리소에 따르면 이번 설명서는 최근 여름철 고온에 따른 미숙립(완전히 여물지 못한 낟알) 증가와 수확기 잦은 강우로 인한 수발아(종자가 이삭에 붙은 채로 싹이 나는 것) 발생 등 품질이 떨어지는 벼 종자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응 차원으로 제작됐다.

설명서에는 경기도종자관리소와 도내 농가들의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벼 종자(원종·보급종) 생산 시 주의할 부분’에 대해 자세한 내용을 담았다.

또한 벼 종자의 준비 단계부터 생산, 수확 후까지 단계별 작업·관리 방법을 포함하고 있으며, 종자 재배지를 관리할 때 점검할 사항들을 체크리스트 형식으로 만들어 작업자가 더 세심한 주의를 기울일 수 있도록 했다.

종자관리소는 새로운 설명서를 평택, 여주, 연천의 분소 3곳과 보급종 종자생산 500여 농가에서 고품질 벼 종자 생산에 적극 활용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김상기 창신단지 종자생산농가 대표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단지 내 종자 품질검사에서 불합격을 받는 농가가 증가하고 있어 걱정이 많았다”며 “새 설명서가 시기에 따라 조심할 사항들을 확인하고 과학적인 영농을 하는데 매우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