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을 무소속 이석우 선거전 돌입 "통합당 공천 비판 안할 것"
상태바
남양주을 무소속 이석우 선거전 돌입 "통합당 공천 비판 안할 것"
  • 이형실 기자
  • 승인 2020.03.31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석우 후보.
                                       이석우 후보.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이석우 후보가 공천잡음을 뒤로 하고 본격 선거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남양주을 미래통합당 당협위원장으로 활동해 왔으나, 미래통합당이 3월7일 김용식씨를 ‘청년의 몫’이라며 전략공천하자 바로 다음날 재심을 청구한바 있다.

이 후보는 “당에서 한 공천이 불합리하지만 더 이상 비판하지 않겠다. 오직 시민 여러분이 합리적인 선택을 해주 실 것을 믿으며 그 심판 앞에 설 것을 준비하겠다”며 “과거에 연연하는 게 아닌 국민을 위한 정책과 지역구를 살리는 공약으로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만 보여주겠다”며 전의를 다졌다.

이어 “그동안의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주민들이 원하는 획기적인 교통문제 해결책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역인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과 미래통합당 김용식 부위원장, 3선 시장 출신인 무소속 이석우 전 시장 등의 3파전이 어떠한 결과로 주목될지 지역정가를 후끈 달아오르게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