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비상] 안산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상태바
[코로나19 비상] 안산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3.07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화섭 안산시장 조속히 방역 마치고 시민에 사과

안산시에서 3월7일 오전 0시에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

안산시는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주말에도 운영, 신속한 검사 및 진료를 하고 있다. (사진=안산시)
안산시는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주말에도 운영, 신속한 검사 및 진료를 하고 있다. (사진=안산시)

확진자는 안산시 단원구 와동에 거주하는 A(78) 씨와 B(73) 씨로 이들은 부부사이로 3월5일 군포시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49세 여성의 시부모다.

확진자 A씨와 B씨는 2월22~23일 용인시 기흥구 하길동 며느리 집에서 머물렀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대해 윤화섭 안산시장은 "송구하고 죄송하다"며 지금까지 "시민과 공무원들이 일치단결하여 청정지역으로서 잘 관리를 하였는데 뜻하지 않게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거듭 사과의 말씀을 전했다.

이어 안산시는 "A씨 자택은 물론 이동경로인 와동 소재 의원과 약국·단원보건소 선별진료소·한도병원 음압실 등에 대한 방역을 완료했다"고 설명하고 "접촉자는 격리시켰다"고 밝혔다.
 
한편 안산시는 "현재 질병관리본부와 경기도 역학조사관팀과 상황을 공유하고 대처중이며 지역사회 전파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확진자 A씨 부부의 이동 경로와 접촉자에 대해서는 시청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신속하게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