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콘텐츠산업 견고한 성장세..총매출 23조6천754억
상태바
경기도콘텐츠산업 견고한 성장세..총매출 23조6천754억
  • 김인창 기자
  • 승인 2019.11.12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기준 전년비 12.8% 증가 · 종사자수 1만명 늘어나

경기도내 콘텐츠산업의 2017년도 매출 규모는 23조 6천754억원으로 전년 대비 12.8% 증가(’16년 20조 9천852억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내 콘텐츠산업의 2017년도 매출 규모는 23조 6천754억원으로 전년 대비 12.8% 증가(’16년 20조 9천852억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12일 도내 콘텐츠산업의 매출액, 종사자수, 수출액 등을 조사한 ‘2018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2017년 기준)를 발표했다. 사진은 경기도가 지난해 게임박람회 플레이엑스포 현장. <사진=김동현 기자>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12일 도내 콘텐츠산업의 매출액, 종사자수, 수출액 등을 조사한 ‘2018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2017년 기준)를 발표했다.

조사는 도내 8개 시군과 나머지 지역을 동서남북 4개 지역으로 나눠 진행했다. 8개 시군은 고양, 부천, 성남, 수원, 시흥, 안양, 의정부, 파주 등이다.

동부지역은 가평·광주·구리·남양주·양평·하남 등 6개 시군, 서부지역은 과천·광명·군포·안산·오산·의왕·화성 등 7곳이며, 남부지역은 안성·여주·용인·이천·평택 등 5개 시, 북부지역은 김포·동두천·양주·연천·포천 등 5개 시군이다.

조사결과 콘텐츠산업의 매출 규모는 23조 6천754억원으로 집계됐고, 산업별로는 출판(5조9천757억원), 게임(5조4천659억원),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4조3천190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성남(7조8천907억원), 파주(5조1천681억원), 남부(2조2천156억원) 순으로 조사됐다. 총 수출액은 3조402억원으로 전년 대비 16.5% 증가(’16년 2조6천92억원)했다.

일자리를 가늠할 수 있는 종사자 수는 총 12만6천126명으로 전년도인 2016년 11만5천975명 대비 8.8% 증가했고, 산업별로는 출판(4만2천833명), 게임(2만6천331명),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1만7천484명)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성남(3만5천178명), 파주(2만3천730명), 서부(1만1천994명) 순이다.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도내 콘텐츠산업 실태 파악과 효율적 정책 추진을 위한 기초 자료 수집을 목적으로 2008년부터 추진해 왔으며 지난해부터는 통계청이 인증하는 국가승인통계(제 210009호)로 지정됐다.

2018 통계조사는 지난 8월부터 두 달간 출판, 음악, 게임, 만화·애니메이션·캐릭터, 영화·방송·광고,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 등 11개 분야의 경기도 콘텐츠기업을 대상으로 조사원이 직접 도내 사업체를 방문해 설문지를 작성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지정된 후 5개 도시와 권역별 현황을 발표했고 지난해 통계조사부터 8개 시와 4개 권역으로 확대했다.

도는 지속적으로 통계 이용자의 요구를 파악하고, 조사에 반영해 계속해서 통계 품질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해당 통계는 국가통계포털을 통해 제공하며, 보고서는 추후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