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동남아 시장개척단, 해외 판로 개척 나섰다
상태바
부천시 동남아 시장개척단, 해외 판로 개척 나섰다
  • 강성열 기자
  • 승인 2019.09.1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10개사, 베트남·태국에서 910만달러 수출상담

부천시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달 26~31일 베트남(호찌민)과 태국(방콕)에 부천시 수출 유망 중소기업 10개사를 파견해 총 910만달러의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부천시는 26~31일 베트남·태국에 부천시 수출 유망 중소기업 10개사를 파견해 총 910만 달러의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다. <사진=부천시>

베트남·태국은 풍부한 자원과 정부의 적극적인 경제 정책으로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동남아 신흥국으로써 중소기업에는 기회의 땅이다.

시는 기업별 생산 품목에 적합한 현지 바이어를 사전에 발굴해 1:1 수출 상담을 진행했으며 상담장은 참가 기업들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열정으로 가득했다.

생활통합안전솔루션 및 CCTV 제조기업인 ㈜삼마ICT는 태국의 T사와 5만달러 규모의 상담을 진행했으며 T사는 ㈜삼마ICT의 제품 중 성능시험을 위한 부품을 현장에서 구매했다.

이외에도 바이어들은 상담 당일 및 저녁에 샘플을 구매하는 등 참가기업 제품에 큰 호응을 보여 향후 실질적인 수출 계약도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해외시장개척단에 선정된 기업은 항공료 50%·현지 시장조사와 바이어 상담 주선·수출 상담 주선·통역 지원·상담장 임차료 등을 지원 받는다. 단 항공료 50% 및 현지 체재비는 참가기업이 개별 부담해야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