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인천 옹진군 길마섬 인근 갯벌서 어패류 채취하던 남성 4명 고립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8.16 09:18
  • 댓글 0

16일 새벽 12시 59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 내리 길마섬 인근 해상 갯벌에서 늦은 밤 어패류를 채취하다 물이 들어와 남성 4명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16일 새벽 12시 59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 내리 길마섬 인근 해상 갯벌에서 늦은 밤 어패류를 채취하다 물이 들어와 남성 4명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사고현장 모습. <사진제공 = 인천송도소방서>

이 사고로 A씨(43) 등 4명이 출동한 소방구조대에 의해 40여 분만에 구조됐고 구조된 4명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관계자는 “늦은밤 해루질을 하다가 밀물시간 때를 맞추지 못해 고립된 된 것으로 추정하고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홍성은 기자  hongssabba@naver.com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홍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