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길마섬 인근 갯벌서 어패류 채취하던 남성 4명 고립
상태바
인천 옹진군 길마섬 인근 갯벌서 어패류 채취하던 남성 4명 고립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08.16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새벽 12시 59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 내리 길마섬 인근 해상 갯벌에서 늦은 밤 어패류를 채취하다 물이 들어와 남성 4명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16일 새벽 12시 59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면 내리 길마섬 인근 해상 갯벌에서 늦은 밤 어패류를 채취하다 물이 들어와 남성 4명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사고현장 모습. <사진제공 = 인천송도소방서>

이 사고로 A씨(43) 등 4명이 출동한 소방구조대에 의해 40여 분만에 구조됐고 구조된 4명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관계자는 “늦은밤 해루질을 하다가 밀물시간 때를 맞추지 못해 고립된 된 것으로 추정하고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