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인천시정
인천시 전지역 도로 노후 차선 재도색... 20억 투입, 원도심 노후 차선 등 514km 정비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07.14 18:54
  • 댓글 0
인천시가 운전자 편의와 안전을 위해 인천시 전역에 대한 노후차선 재도색에 나선다. 이를 위해 인천시는 기존 10억원의 예산에 추경예산에 10억원을 추가 확보하여 총 20억원을 투입한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는 운전자 편의와 안전을 위해 인천시 전역에 대한 노후차선 재도색에 나선다. 이를 위해 인천시는 기존 10억원의 예산에 추경예산에 10억원을 추가 확보하여 총 20억원을 투입한다.
 
그동안 시는 차선 식별 곤란 등 불편민원이 제기되는 장소를 위주로 재도색을 하여 왔다. 하지만, 오래된 도로가 많은 원도심 등 차선이 낡아 시인성이 떨어지는 지역이 많아 시민의 안전을 위해 시 전역을 대상으로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시는 우선 군, 구 및 경찰청 등 유관기관과 함께 전수조사를 통해 재도색이 필요한 횡단보도와 노후 차선 등 총 514km를 선정하고 이르면 내달 중으로 정비가 시급한 곳부터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이승학 교통정책과장은 “노후차선 및 횡단보도 재 도색을 통해  운전자와 보행자 안전이 향상됨은 물론 선명하고 산뜻한 도색으로 도시 이미지 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 이라고 말했다.

안종삼 기자  ajs@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정면 다른기사 보기
안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