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성남시 ‘밴드 잔나비 초청공연’ 예정대로시 “대부분 의혹해소··· 홍보대사 위촉은 잠정 보류”
  • 정연무 기자
  • 승인 2019.06.05 21:48
  • 댓글 1

성남시가 여러 의혹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는 밴드 잔나비 초청공연을 예정대로 진행한다.

성남시가 밴드 잔나비 초청공연을 예정대로 진행한다. <사진=페포니뮤직>

다만 시 홍보대사로 위촉하려던 계획은 잠정 보류하기로 했다

성남시는 5일 “잔나비가 일련의 의혹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는 입장을 발표했고 대부분의 의혹 또한 해소한 마당에 억울함이 있어서는 안 된다는 것이 다수의 의견”이라며 “15일 중앙공원 야외음악당에서 열리는 ‘파크콘서트’에 잔나비 공연을 예정대로 포함했다”고 밝혔다.그러면서 “잔나비는 성남에서 나고 자란 성남의 아이들일 뿐만 아니라 서현역 등지에서 계속 버스킹을 해왔다”며 “청년들의 기개와 열정을 차마 못 본 채 꺾어 버릴 수는 없다”고 덧붙혔다.

잔나비는 성남 분당구 출신 멤버들로 결성된 밴드로 2014년 데뷔했다. 앞서 잔나비는 멤버 유영현이 학창시절 학교폭력 가해자 논란에 휩싸이며 밴드에서 자진 탈퇴했다. 이어 보컬 최정훈도 아버지 최모씨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게 3천만 원이 넘는 향응을 제공하고, 사기 행각을 벌였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대해 소속사 페포니뮤직은 “제기된 모든 의혹과 논란에 전혀 관련이 없고 결백하다”고 주장했다. 밴드를 탈퇴한 유영현에 대해선 “글 작성자에게 지속해서 연락을 취했고, 작성자의 부모님과 만나 진심 어린 사과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번 논란으로 인해 잔나비는 각종 축제 및 방송 출연 취소 등 대부분 활동이 사실상 중단된 상태다. 

정연무 기자  jongym@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일반면 다른기사 보기
정연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박영숙 2019-06-06 06:04:08

    성남시 감사허네요 저도 92년생 아들이 있습니다 최근에 잔나비를 알게됐는데
    노래를 정말 잘하드라구요
    노래만 알던 아이들이 더이상 피해가지 않도록 지켜주세요 아이들의 노햇말이
    행복할수 있게지켜주세요
    한곡도 성공시키기 어려운데 부르는 곡마다 가슴에와 닿네요 노래를 다듣기에도 하루가 모자랍니다
    계속 창작할 수있게 해주세요
    성남을 빛낼 자랑스런
    사랑들이 될것입니다
    성남 화이팅입니다 저도 가고 싶습니다   삭제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