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경기도정
경기도, 남북평화협력사업 추진밀가루·묘목 지원 비롯 5개 부문 구성
  • 김인창 기자
  • 승인 2019.05.22 13:16
  • 댓글 0

경기도는 지난 2월 베트남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 이후 교착국면에 접어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물꼬를 트기 위해 ‘남북평화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22일 오전 경기도청 구관 2층 브리핑룸에서 이화영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물꼬트기 위한 평화협력사업 지속 추진 기자회견을 발표하고있다. <사진=경기도청>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22일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외적 상황과 남북 관계의 굴곡에도 불구하고, 접경지역을 품고 있는 전국 최대 광역자치단체로서 남북교류협력을 지속 추진해오고 있다”라고 밝히고 경기도가 추진 중인 평화협력사업과 향후 추진계획에 있는 사업에 대해 소개했다.

도가 추진 중인 평화협력사업은 북한 평안남도 일대에 대한 밀가루 및 묘목 지원, ‘평화를 위한 아시아 국제배구대회’ 참가, ‘2019 아시아 태평양의 평화번영을 위한 국제대회’의 필리핀 공동개최, 평양공동선언 1주년 기념행사(가칭, DMZ평화페스티벌) DMZ 개최, 개성 수학여행 등 도민차원의 상호교류 실현 등 총 5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도는 이달 중 북한 평안남도 일대에 10억 원 상당의 밀가루 1천615톤과 산림복구를 위한 5억 원 상당의 묘목 11만본 지원을 진행 중이다.
북측 민족화해협의회로부터 인도적 물품 지원요청이 전달된데 따른 것.

또한 도는 인도네시아 국가체육위원회 요청으로 경기도 남녀 배구팀이 ‘평화를 위한 아시아 국제배구대회’에 참여 예정이다. 내달 21일부터 26일까지 6일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에 도는 남녀선수단을 포함해 40여 명의 대표단을 파견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북한도 참가해 눈길을 끈다.

북측 조선아태평화위원회, 필리핀 전국언론인협회, (사)아태평화교류협회 등과 공동으로 ‘2019 아시아 태평양의 평화번영을 위한 국제대회’를 오는 7월 중 필리핀에서 개최한다. 도는 올해 필리핀에서 열리는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통해 북측과 심도있는 평화협력사업의 추진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도는 오는 9월 평양공동선언 1주년을 기념해 DMZ일원에서 학술분야에서부터 문화, 예술, 공연을 아우르는 종합축제를 열기로 했다. 도가 계획 중인 종합축제는 ▲DMZ 포럼 ▲세계생태평화축제 ▲Live in DMZ ▲DMZ콘서트 등이다. 도는 대규모 행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정동채 전 문화관광부장관을 중심으로 문화·예술 분야의 영향력 있는 인사가 참여하는 ‘9.19 1주년 기념행사 조직위원회’를 구성·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이화영 부지사는 “인도적 지원에서부터 문화·체육·학술에 이르는 평화협력사업을 통해 조성되는 남북평화협력 분위기가 한반도에 확산되고 나아가 전 세계로 알려지기를 기대한다”라며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경기도의 노력에 도민과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인창 기자  kic@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정면 다른기사 보기
김인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