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경제 공•상•농
젊은 층 겨냥한 용인시 혼합 잡곡 ‘미미한봉’용인농기센터서 출시…5가지 쌀 섞어 구수한 풍미
  • 염원정 기자
  • 승인 2019.04.15 17:57
  • 댓글 0

용인시농업기술센터는 관내 햇살농장과 라이프스타일숍 동춘상회와 함께 젊은 소비자를 겨냥한 혼합 잡곡 ‘미미한봉’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지역 쌀 소비를 확산하고 농가 소득 창출을 위해 시와 농가, 기업이 함께 상품을 출시한 것이다.

동춘 175에서 판매중인 미미한봉과 잡곡<사진=용인시청>

미미한봉은 가바찰홍미, 찰흑미, 현미, 찹쌀, 누룽지향현미찹쌀 등 5가지 잡곡을 일정 비율로 혼합한 것으로 30g 단위 소포장 스틱 형태로 만들어져 사용하기에 편하다. 흰쌀 200g(성인2인 기준량)에 미미한봉 한포를 섞어 밥을 하면 구수하고 향긋한 풍미의 밥을 맛볼 수 있다.

젊은 소비자들의 감성에 맞게 심플한 포장 디자인을 적용해 쌀의 효능과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을 자극한 것이 특징이다. 시는 농업기술센터 내 종합가공지원센터에서 잡곡을 가공할 수 있도록 했고  동춘상회에선 상품을 기획하고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할 수 있는 포장과 패키지디자인을 지원했다.  

이 제품은 기흥구 동백동 동춘175에서 판매된다. 시 관계자는 “민관이 협력해 소비자들의 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상품을 개발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농가의 소득을 확대하고 우리 쌀 소비를 늘릴 수 있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염원정 기자  ywj@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상•농면 다른기사 보기
염원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