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메트로 북부
연천군, 올해부터 산후조리비 50만원 지원출산가정 경제적 부담 완화
  • 한성대 기자
  • 승인 2019.03.14 13:43
  • 댓글 0

연천군은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아이 낳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올해부터 산후조리비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연천군은 올해부터 산후조리비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 <사진설명=연천군청>

지원대상은 올해 1월 1일 이후 출생아부터 해당되며, 부 또는 모가 1년 전부터 현재까지 경기도에 주민등록을 둔 출산가정이어야 한다.

외국인도 국내 체류자격 비자(사증)종류가 F-5(영주)이며 1년 이상 경기도 내 지속 거주한 경우 지원 받을 수 있다.

지원내용은 소득기준 상관없이 출생아 1인당 50만원(지역화폐)을 지원하며 다 태아의 경우 출생아 수에 따라 50만원의 배수로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출산일 기준 12개월 이내이며, 출생 등록하는 읍·면사무소에서 산모·배우자의 신분증과 주민등록 등·초본 등 서류를 갖춰 신청하면 된다.

지급 방법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카드형)으로 지급되며, 지원금은 지역화폐가 발행되는 5월 이후 지급할 예정이다. 산후조리비 외에도 모유수유 용품, 신생아 용품, 산모의 건강관리를 위한 마사지·한약처방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한성대 기자  bigstar700@hanmail.net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북부면 다른기사 보기
한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