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경기도정
경기도 “중기 온라인 쇼핑몰 입점 기회 놓치지 마세요”도, 올해 90개 기업 온라인 쇼핑몰 마케팅 지원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9.02.11 08:59
  • 댓글 0

경기도는 올해 위메프, 쿠팡, 인터파크 등 국내 굴지의 온라인 쇼핑몰에 지역 우수 중소기업이 들어갈 수 있도록 마케팅 등을 지원한다.

11일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 따르면 이 같은 내용의 ‘2019 중소기업 온라인 쇼핑몰 입점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온라인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거나 온라인시장 진출 뒤 관리 부족으로 판매가 부진한 중소기업에 국내 주요 전자상거래 플랫폼 입점과 마케팅을 지원, 판로확대와 매출증대를 꾀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90개 기업을 선정해 위메프(40개), 쿠팡(30개), 인터파크(20개) 가운데 1개 채널 입점과 마케팅을 지원한다.

주요 지원 사항은 입점 컨설팅, 기획전 운영, 모바일 또는 PC상의 배너광고, 쿠폰 발행과 타깃 광고 등 각종 프로모션 등 채널과 입점 제품에 따라 다양하다.

특히 올해부터 지원기업을 85개에서 90개로 확대하고 스마트폰 보급 확대에 따라 모바일 쇼핑 판매규모가 확대되는 추세를 반영해 모바일 쇼핑 프로모션 지원을 강화한다.

또 온라인시장 진출 초보 기업은 입점 교육을 중심으로, 경험이 있는 업체에는 마케팅 강화에 초점을 두는 등 맞춤형 지원방안으로 성과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신청 대상은 본사 또는 공장이 경기도에 있으면서 온라인 판매가 가능한 제품을 생산하는 중소기업이다.

희망기업은 오는 3월 4일까지 도 중소기업 정보포털 ‘이지비즈 시스템으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최종 지원 대상 기업은 3월 20일께 발표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홈페이지 고시/공고란 또는 이지비즈를 참고하거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마케팅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소춘 도 기업지원과장은 “유망 중소기업이 급속도로 커지는 온라인 시장에서도 성공할 수 있도록 입점을 돕고 있다”고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경기도는 올해 인터파크 등 국내 굴지의 온라인 쇼핑몰에 지역 우수 중소기업이 들어갈 수 있도록 마케팅 등을 지원한다. 사진은 경기북부청사 전경.

 

조영욱 기자  jyu470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정면 다른기사 보기
조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