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지방정치
김동근 전 부지사, 의정부시장 출마"의정부 경제 살릴 것"
  • 조영욱 기자
  • 승인 2018.02.12 18:24
  • 댓글 0

김동근 경기도 전 행정2부지사는 12일 "27년 공직 경험 모든 것을 걸고 시장 임기 중 반드시 의정부시를 '살기 좋은 도시' 10위권으로 승격시키겠다"고 밝혔다.

김 전 부지사는 이날 의정부시청 브리핑룸에서 이같이 말하며 자유한국당 출신으로 6·13 지방선거 의정부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그는 "행정부지사직을 던지고 7년 만에 의정부시로 귀향한 첫 번째 이유는 의정부의 도시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며 "경제시장으로서 의정부 경제 살리기 4년을 선두에서 이끌 준비가 됐다"가 강조했다.

김 전 부지사는 "주한미군 공여지를 활용한 신성장동력을 창출하고 아시아권 최초로 UN 제5사무국을 유치, 글로벌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며 "더불어 의정부를 아이 키우기와 교육 최적의 도시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전 부지사는 의정부공고와 성균관대, 영국 버밍엄대학원을 졸업한 뒤 행시 35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경기도 도시행정국장과 교육국장, 의정부 부시장, 경기도 기획조정실장, 수원 제1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경기도 행정2부지사 재임 기간 의정부시장 출마의 뜻을 품고 정년퇴직을 4년 남겨둔 지난해 11월 명예퇴직했다.

조영욱 기자  jyu4706@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방정치면 다른기사 보기
조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