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6월 4만3692대 판매
상태바
한국지엠, 6월 4만3692대 판매
  • 송홍일 기자
  • 승인 2017.07.03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쉐보레 주력 제품군 실적 상승
▲ 쉐보레 올 뉴 크루즈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6월 한 달간 총 4만3692 대(완성차 기준- 내수 1만1455대, 수출 3만2237대)를 판매했다.

한국지엠의 6월 내수판매는 개별소비세 인하 효과가 집중됐던 전년 대비 36.6% 감소했으나 경차 스파크, 준중형차 크루즈, 중형차 말리부, 소형 SUV 트랙스 등 주력 신제품이 상승세를 더하며 실적을 견인했다.

가솔린 중형세단 시장의 리더 쉐보레 말리부는 상반기 동안 한국지엠 전 제품 통틀어 최대 상승세를 달성했다. 6월 2879대가 판매된 말리부는 상반기 총 1만9698대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56.8% 대폭 증가했다.

쉐보레 크루즈는 6월 한 달간 1434대가 판매되며, 지난해 대비 54.2% 증가했다. 크루즈는 우수한 주행성능과 상품성에 더해 대규모 시승 캠페인 등 공격적인 마케팅 프로모션을 통해 시장 반응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쉐보레 트랙스는 지난달 1071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매달 천 대 이상의 판매를 기록하며 꾸준한 인기를 유지했다. 트랙스는 최근 6단 수동변속기 모델을 새로 투입하고 안팎으로 상품성을 강화한 블레이드 에디션을 출시하며 소형 SUV시장 경쟁력을 높였다. 지난해 국산차 수출 1위에 오른 트랙스는 국내외 시장에서 쉐보레 판매실적을 주도하고 있다.

탁월한 주행성능과 안전성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고객 시승 이벤트와 광고 캠페인 등 전방위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는 쉐보레 스파크는 지난달 3925대를 판매돼 전월 대비 6.6% 증가했다.

한국지엠 영업·A/S·마케팅부문 데일 설리번(Dale Sullivan) 부사장은 “한국지엠은 상반기 동안 주력 제품의 시장 반응을 확대하기 위한 전략을 다각도로 펼쳐 견조한 판매실적을 기록했다”며, “하반기에도 경쟁력 있는 제품성능을 바탕으로 신선하고 활발한 마케팅 활동과 더불어 우수한 고객 서비스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Volt)와 국내 1회 충전 최장 주행거리 전기차 볼트EV(Bolt EV) 등 친환경차에 대한 관심도 지속되고 있으며, 지난달까지 각 60대, 280대가 고객에게 전달돼 새롭고 앞선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한국지엠은 6월 한 달간 총 3만2237대를 수출했다(CKD 제외). 한국지엠의 상반기 누적 판매실적은 총 27만8998대 (내수 7만2708대, 수출 20만6290대, CKD제외)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