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칙칙폭폭도서관' 개관
상태바
부천시 '칙칙폭폭도서관' 개관
  • 강성열 기자
  • 승인 2017.06.2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철 작은도서관 2호점

부천시가 오는 29일부터 7호선 신중동역에 ‘칙칙폭폭도서관’을 운영한다. 

신중동역 칙칙폭폭도서관은 지난 2012년 개관한 상동역 칙칙폭폭도서관에 이은 지하철 작은도서관 2호점이다. 100.59㎡의 규모로 일반자료실, 만화코너, 동아리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월~금 오전 11시부터 저녁 8시까지 운영한다. 

신간과 베스트셀러 등 도서 3천200여 권을 비치했다. 또한 만화도시 부천의 사랑방으로써 국내 우수 웹툰 300여 점도 볼 수 있다. 상호대차서비스는 6월 30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29일에는 개관을 기념해 전자책 시연, 체험 및 특강 등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한다. 

양문형 상동도서관 자료봉사팀장은 “기차와 카페를 콘셉트로 지하철역사 내 유휴 공간을 독서문화공간으로 재편성해 바쁜 현대인을 위한 쉼 공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라며 “출퇴근길의 직장인이 많이 이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부천시립도서관 홈페이지(www.bcl.go.kr)를 참고하거나 상동도서관 자료봉사팀(032-625-4546)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