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부부 싸움 60대 남편 흉기로 아내 찌르고 투신사망
  • 박성삼 기자
  • 승인 2017.06.19 18:40
  • 댓글 0

부부 싸움을 하던 60대 남편이 아내를 흉기로 찌르고 스스로 아파트에서 뛰어내려 숨졌다.

19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오후 8시 52분께 김포시 사우동의 한 아파트 1층 화단에서 남편 A(64)씨가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A씨가 뛰어내린 아파트 10층에서는 아내 B(61)씨가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은 채 발견됐다.

조사 결과 A씨는 부부 싸움을 하던 중 아내를 집 안에 있던 흉기로 2차례 찌르고 베란다 창문을 통해 투신한 것으로 확인됐다.

복부를 흉기에 찔린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성삼 기자  bss2122@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건•사고면 다른기사 보기
박성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