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료관광, 사드 위기 극복위한 노력 나서
상태바
인천의료관광, 사드 위기 극복위한 노력 나서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7.03.0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관광공사와 ㈜글로벌헬스케어그룹 간 업무협약 체결

인천관광공사(사장 황준기 이하 공사)가 사드 위기극복을 위한 자구노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사는 ㈜글로벌헬스케어그룹(대표 박종택)과 9일 업무협약을 통해 해외환자유치 및 의료관광사업을 한층 강화한다.

이날 협약으로 의료관광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헬스케어 사업을 중심으로 다양한 한류 문화콘텐츠를 활용하는 등 민간과의 협력을 통해 의료관광 홍보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특히 ㈜글로벌헬스케어그룹은 ‘왕홍(중국 인터넷 스타블로거)’을 적극 육성하는 ‘왕홍 인큐베이팅’ 사업을 추진 중에 있어, 최근 국내에서 검증되지 않은 왕홍 마케팅으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이들의 인천의료·웰니스상품 및 각종 문화, 먹거리 등 인천 관광콘텐츠 체험을 통해 중국의 젊은 층을 공략하는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 10월, 공사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왕홍 인천의료관광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방송 접속자가 22만 명에 이르는 등 상당한 파급효과를 경험한 바 있다.

시와 공사는 그간 해외환자유치 분야에서 중국 시장 뿐 아니라 중증 환자 시장의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러시아 모스크바, 블라디보스톡, 이르쿠츠크 및 카자흐스탄 등 CIS(독립국가연합) 국가 대상 홍보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왔으며, 금년에도 이들 지역을 포함한 몽고, 동남아 시장까지 확대하여 적극적인 인천 의료관광마케팅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