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때 그 겨울
상태바
그 때 그 겨울
  • 일간경기
  • 승인 2021.02.22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 때 그 겨울
                                             

                                김수기

초가집 처마에 고드름 운검 서고
문고리 잡으면 손바닥 쩌억쩌억
밥상 위 사기그릇들 미끄럼을 탔었지

논배미 배미마다 수정 같은 얼음장판
미끄러져 넘어지고 엉덩방아 찧어도
손 짚고 벌떡 일어나 웃으면서 달렸지 

바람 부는 날이면 돌담에 기대서서 
가오리연 방패연 어느 것이 높이 나나 .
희망에 부푼 동심도 하늘 높이 날았지    

                                                                        화가 강은주
                                                                        화가 강은주

 

 

 

 

 

 

 

 

 

 

 

김수기 1958년 영광출생, 광주교대 졸업, 문예비전과 수원문학을 통해 문단에 나옴, 수필 ‘은향, 옥잠화’외 등이 있음, 수원문학 이사로 창작활동을 하고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