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FC, 프로축구 진출 공식 선언 “새 역사 쓰겠다”
상태바
김포FC, 프로축구 진출 공식 선언 “새 역사 쓰겠다”
  • 박성삼 기자
  • 승인 2021.10.2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단 1년여 만에 K리그2 진출 
U-18팀도 창단..인재 육성 주력
관중석 늘리고 가족석도 설치

[일간경기=박성삼 기자] 김포FC가 창단 1년여 만에 K리그2 프로 축구에 진출한다.

김포FC 이사장인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월25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포FC의  K리그2 프로 축구에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사진=김포시)
김포FC 이사장인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월25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포FC의  K리그2 프로 축구에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사진=김포시)

김포FC 이사장인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월25일 열린 프로리그 진출 발표 기자회견에서 "구단 운영의 자립성과 독립성을 보장하는 것은 물론 전국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확보하도록 지원하겠다“며 ”더 큰 무대에서 더 놀라운 역사를 쓰도록 돕겠다"고 강조했다.

서영길 김포FC 대표이사도 "김포FC가 도시의 위상을 높이고 경제를 살리는 원동력이 되도록 하겠다"며 "새로운 스토리와 역사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프로 진출이 결정됨에 따라 시설 개선과 축구장 건립도 빨라질 전망이다. 시는 이미 김포한강신도시와 북부 5개 읍면 중간 지점에 ‘김포스포츠레저타운 건립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종합운동장과 다목적체육관, 생활체육시설은 물론 레저, 쇼핑, 문화시설이 들어서는 10만평 규모의 복합 체육시설을 2023년 착공해 2026년 완공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1074석 규모의 김포솔터축구장 관람석을 프로축구연맹 시설기준에 맞춰 4000석을 더 늘리고 편의시설도 확충한다.

올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내년 1월 공사에 들어가 3월 준공과 함께 홈 개막전 사용을 목표로 절차를 진행 중이다.

김포FC 이사장인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월25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포FC의  K리그2 프로 축구에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사진=김포시)
김포FC 이사장인 정하영 김포시장은 10월25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포FC의  K리그2 프로 축구에 진출을 공식 선언했다. (사진=김포시)

김포FC는 유명 선수 영입으로 전력을 보강하기보다는 유소년 선수들을 단계별로 키워 색깔 있는 구단으로 키울 예정이다.

이를 위해 올해 12월 지도자 3명과 선수 23명으로 U-18팀을 창단하고 축구 선진국의 프로그램을 도입해 체계적으로 선수와 팀 전력을 강화해 나간다. 

김포는 이회택 등 걸출한 축구스타를 배출했고 축구명문 통진고등학교가 있는 도시로 지난해 기준 축구 동호회가 총 19개 팀에 선수가 851명에 이르는 등 붐업을 위한 기반은 이미 구축돼 있다는 판단이다.  

김포FC는 내년부터 본격화 되는 단계적 일상 회복에 맞춰 축구장 내 패밀리존 설치 등 다양한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마스코트를 공모하고 서포터즈 이사제 도입, 주말 축구리그 활성화 등 축구 팬 확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예고했다.

이와 함께 마케팅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다른 구단과 공동으로 스포츠마케팅 회사를 설립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또한 대기업 프로모션 활성화와 메인스폰서 유치, 유소년팀 등 산하 클럽팀 공동운영으로 운영예산을 확보해 나아갈 예정이다.

한편 김포FC는 지난 2013년 1월 창단한 김포시민축구단을 모태로 출발해 지난해 재단법인으로 새롭게 출범한 김포FC는 현재 K3리그 전반기 1위에 이어 후반기도 2위를 기록하는 등 출중한 실력을 자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