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 의심사례 없어
상태바
의왕시,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 의심사례 없어
  • 정용포 기자
  • 승인 2021.04.2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가 공직자 부동산 투기의혹과 관련해 실시한 주요 도시개발사업 6개 지구에 대한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의혹이 있는 사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의왕시가 공직자 부동산 투기의혹과 관련해 실시한 주요 도시개발사업 6개 지구에 대한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의혹이 있는 사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사진=의왕시)
의왕시가 공직자 부동산 투기의혹과 관련해 실시한 주요 도시개발사업 6개 지구에 대한 부동산거래 전수조사 결과 투기의혹이 있는 사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사진=의왕시)

시는 지난 3월28일부터 시의 전 공직자와 배우자를 포함한 총 2281명의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서를 제출받아 부동산 거래내역을 확인해왔다.

또 시의회 의원과 도시개발 사업부서 근무경력이 있는 전·현직 공무원의 경우에는 직계 존·비속까지 거래내역을 확인했다.

시 관계자는 확인결과 4명이 지구지정 이전에 사업대상지와 인접지의 토지를 취득한 것으로 확인됐으나, 개별사례 확인결과 4명 모두 내부정보를 취득 가능한 부서에 근무경력이 없는 등 직무관련 투기로 의심되는 사례는 없었다고 전했다.

의왕시는 이번 조사 외에도 부동산 투기와 관련된 추가 제보 등이 접수될 경우 적극적으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