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구월동에는 착한 바람이 씽씽 분다
상태바
인천 남동구 구월동에는 착한 바람이 씽씽 분다
  • 박근식 기자
  • 승인 2020.06.2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미널정형외과 선풍기 33대 지원 등 저소득층 냉방용품 전달 잇따라

코로나19로 어느 때 보다 힘든 여름, 인천 남동구 구월4동에 착한 바람이 이어지고 있다.

인천시 남동구 구월4동 행정복지센터는 최근 무더운 여름철을 맞아 저소득층을 위한 냉방용품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터미널정형외과 선풍기 전달식. (사진=인천 남동구)
인천시 남동구 구월4동 행정복지센터는 최근 무더운 여름철을 맞아 저소득층을 위한 냉방용품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터미널정형외과 선풍기 전달식. (사진=인천 남동구)

인천시 남동구 구월4동 행정복지센터는 최근 무더운 여름철을 맞아 저소득층을 위한 냉방용품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지난 24일 인천터미널정형외과는 저소득층을 위한 선풍기 33대(10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

센터는 또 재능기부와 개인후원(김현민)등을 통해 이달 중 홀몸노인 2가정에 에어컨을 설치했다.

윤용현 인천터미널정형외과 원장은 “기본적인 냉방기구 조차 없는 가구에 선풍기를 전달해 올 여름을 시원하게 보냈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했고, 후원자 김현민씨는 “경제적인 부담으로 에어컨을 쉽게 구입할 수 없는 어르신께 에어컨을 설치해 드리고 좋아하시는 모습을 보니 보람된다”고 전했다. 

이종학 구월4동장은 “올 여름에도 구월4동에 착한바람을 일으켜준 후원자께 대해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어려운 이웃들이 안전하고 시원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뜻 있는 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