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장, 점동면서 1박2일 소통투어…'우리동네 시장실' 비롯한 전략회의 펼쳐
상태바
여주시장, 점동면서 1박2일 소통투어…'우리동네 시장실' 비롯한 전략회의 펼쳐
  • 이보택 기자
  • 승인 2019.08.07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항진 여주시장이 지난 7일 점동면에서 ‘1박2일 마을회관 소통투어 시즌2’의 세 번째 행보를 이어갔다.

이항진 여주시장이 지난 7일 점동면에서 ‘1박2일 마을회관 소통투어 시즌2’의 세 번째 행보를 이어갔다. <사진=여주시청>

오전 8시 30분 점동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시즌2의 ‘우리동네 시장실’로 행복지원국 전략회의와 함께 일정을 시작한 이 시장은 점동면 기관단체장들과 티타임을 갖고 독거노인 방문, 지역 예술인 면담에 이어 부녀회원들과 중식을 함께 하며 오전 일정을 소화했다. 

이 시장은 전략회의에서 시정전반과 도리지구 남한강변 낚시금지 구역 설정과 사곡리 회전교차로 설치공사, 국도37호선 덕평~와현 도로확장공사 등 점동면의 현안 사항에 대해서 보고받고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해달라며 당부했다.

이후 독거어르신을 찾아 선풍기와 우산, 파스와 마스크 등 생활용품을 지원하면서 어르신의 안부를 묻고, 이어 지역예술인 김아타 씨를 만나 면담을 가졌다. 
  
저녁에는 원부리 마을회관을 찾은 이 시장은 점동면장과 이장, 마을 주민 20여 명과 1박2일 마을회관 소통투어를 진행했다. 

마을주민들은 원부리 버스정류장 설치, 농업용수로 필요한 양수장과 배수로 설치 건의 등 이 시장과 함께한 자리에서 마을 현안에 대해 주민들과 함께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는 이 시장의 행보는 앞으로도 각 읍면을 돌며 이어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