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량 촬영지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 해양영화 촬영지로 각광
상태바
명량 촬영지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 해양영화 촬영지로 각광
  • 이승철 기자
  • 승인 2014.09.21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여름 전극 극장가를 강타한 영화 명량 촬영지 고양시 아쿠아 스튜디오가 많은 사람들에게 집중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개봉 한 달 만에 관객 1,700만을 돌파하며 한국영화 흥행신기록을 수립하며 화제가 되고 있는 영화 명량은 이순신 장군의 나라에 대한 충성심, 리더십, 강인한 정신력으로 많은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주고 있고, 아직도 전극 극장가에서 상영되어 있어 향후 2,000만 관객 돌파도 눈 앞에 두고 있다. 

영화 명량은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에서 2013년 7월 1일부터 7월 26일까지 약 한달 동안 선상 전투장면, VFX(특수효과) 촬영으로 선상 폭파장면 등 이순신 장군과 일본군 적장 구루지마의 대결장면 등 영화의 드라마틱한 전투장면을 촬영하여 영화 명량의 작품에 큰 역할을 차지하고 있으며, 전남 해남 ,진도 청해 포구 등과 같이 명량 작품에 3대 촬영지로 유명하며, 이로 인한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가 폐정수장을 아시아 최대 수중 촬영지로 개조하여 많은 작품들이 촬영되고 있다. 

금년 2014년도만 해도 해양 블록버스터 빅3인 "명량" "해적" "해무" 등이 촬영되었으며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드라마 "조선 총잡이"등 많은 작품들이 촬영 되었다.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는 창조경제의 일환으로 전국 공무원들의 견학 장소로 각광받고 있으며, 9월 17일엔 대구시 공무원 100여명이 견학했고, 23일에는 중앙부처 간부 공무원(3~4급) 50여명이 견학을 앞두고 있다.

시 관계자는 “명량 촬영지인 고양 아쿠아 스튜디오를 시민, 공무원들이 언제든지 견학 할 수 있도록 개방을 추진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명량과 같은 우수한 작품들이 촬영되어 해양영화 촬영지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