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의회, 부조리 척결 의지 표명
상태바
의왕시의회, 부조리 척결 의지 표명
  • 정용포 기자
  • 승인 2018.07.26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도공 사장 해임 촉구 건의안 채택

의왕시의회는 26일 열린 제248회 임시회에서 의왕도시공사 사장 해임 촉구 건의문을 채택하는 한편 의왕시와 의왕도시공사에 대한 감사원 공익감사를 청구했다.

이는 그동안 의왕시와 도시공사에서 발생했던 각종 부조리의 척결에 대한 의왕시의회의 강력한 의지표명으로 보인다.

이날 송광의 의왕시의회 부의장은 5분 발언을 통해“지난 집행부의 정실인사, 편가르기식 인사로 인해 일부 공무원들이 선거에 개입하며 비방과 잘못된 정보가 난무하는 비정상적인 선거가 됐다고 생각한다”며“의왕시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공무원들의 반성이 있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송광의 의원이 대표발의한‘의왕도시공사 사장 해임 촉구 건의문 채택의 건’에서는 ▲의왕도시공사 사장 해임 ▲의왕도시공사 출자 자본금 회수계획 수립 보고 ▲도시개발사업지구 내 미분양 약정부지에 대한 대책마련 보고 등을 요구했으며,

박형구 의원이 대표발의한‘의왕시와 의왕도시공사에 대한 감사원 공익감사 청구의 건’에서는 의왕시민과 사업지구 입주예정자들의 공익과 청렴한 지방자치 구현을 위해 ▲의왕시 공무원과 의왕도시공사 임직원의 선거개입 ▲의왕시 무기계약직과 의왕도시공사 직원 채용 비리 ▲공공 도시개발사업사업의 시공사 선정과 부지 매각관련 부당한 업무처리로 선량한 시민들과 열심히 일하는 공직자가 피해를 보고 명예가 실추되는 일이 없도록 감사원 감사를 강력히 요구했다.

한편 10일간의 일정으로 마무리된 의왕시의회 제248회 임시회에서는 2017년도 행정사무감사 처리결과 및 2018년 주요업무 추진사항을 보고받았으며,‘의왕시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 조례안 2건을 의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