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 북내면 마을지하수에 농약냄새"
상태바
"여주 북내면 마을지하수에 농약냄새"
  • 이보택 기자
  • 승인 2018.07.24 10:1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자 여주시의회 부의장 자유발언

여주시의회 김영자 부의장은 23일 제34회 제1차 본회의 자유발언을 통해 "북내면 지내리 마을 가정집 지하수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심한 농약냄새가 진동하고 마을 냇가에서 까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예비비를 지원 마을 상수도 설치가 시급한 지역"임을 밝혔다.

김의원은 "지하수 오염이 심각한 이곳을 여주시가 지방 상수도공급 대상지로 선정해서 예산을 편성할 경우 배수관로시설이 약 1km, 계량기 7개로 약 1억 9600만 원이 소요된다"며 시급한 대책을 촉구했다.

한편 여주시는 이항진 시장의 긴급조치로 급한 해결은 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설성란 2018-07-25 22:18:22
기대보다 빠른 대처에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그 원인도 찾아 지속되는 오염을 막지 못하더라도 줄일 수라도 있으면 좋겠습니다. 부탁드립니다.

오항록 2018-07-25 17:04:00
사람중심 시민이 행복한 여주가 되어가고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