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뽑은 상반기 신차는…쌍용차 '티볼리'
상태바
소비자 뽑은 상반기 신차는…쌍용차 '티볼리'
  • 일간경기
  • 승인 2015.07.2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입차는 디스커버리 스포츠… SK 엔카 온라인 설문 결과

소비자들은 올해 상반기에 국내에서 출시된 신차 중 국산은 쌍용차 티볼리, 수입차는 랜드로버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일 중고차 매매 전문기업 SK C&C ㈜ 엔카가 성인남녀 345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42.3%가 지난 1월 출시된 쌍용차의 소형 SUV 티볼리를 '최고의 모델'로 꼽았다.

2위는 기아차의 올 뉴 카니발 리무진 7인승(31.3%)이 차지했고 이어 현대차의 올 뉴 투싼(15.1%), 르노삼성의 SM5 노바(9.6%), 한국GM의 크루즈 2015년형(1.7%) 순이었다.

수입차에서도 SUV에 대한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높았다. 랜드로버의 디스커버리 스포츠가 32.5%의 선호도로 1위를 기록했고 이어 재규어의 신형 F-타입(18.3%), 아우디의 뉴A1(14.5%), 폴크스바겐의 신형 폴로(6.7%) 순이었다.

SK엔카직영 최현석 마케팅부문장은 "올 상반기에 출시된 신차 중에서 SUV와 미니밴에 소비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며 "각 브랜드에서 젊은 소비자층을 겨냥해 SUV와 미니밴의 실용성 뿐 아니라 합리적인 가격, 세련된 디자인, 주행 성능 등을 강조해 세단 못지 않다는 인식을 심어준 것이 주효했다"고 말했다.'

<표> SK엔카 '올 상반기 출시된 신차 중 최고 모델' 설문 결과 <연합뉴스 제공>


  국산 비중(%)
1 쌍용차 티볼리 42.3
2 기아차 올뉴카니발리무진 7인승 31.3
3 현대차 올뉴투싼 15.1
4 르노삼성 SM5 노바 9.6
5 한국GM 크루즈 2015년형 1.7

순위 수입 비중(%)
1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 32.5
2 재규어 신형 F-타입 순위
3 아우디 뉴 A1 14.5
4 BMW i8 11.9
5 폴크스바겐 신형 폴로 6.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