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

상단여백
HOME 정치 경기도정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도내 주요기관 재난안전훈련17일, 한국산업기술대 재난안전총괄조정회의 개최
  • 이선 기자
  • 승인 2014.11.17 08:45
  • 댓글 0

경기도 공무원과 경찰, 군부대, 병원, 공기업 등 도내 주요 기관들이 참가하는 대형 재난안전훈련이 열린다.

경기도는 17일 오후 2시30분부터 4시 30분까지 2시간 동안 시흥시에 있는 한국산업기술대학교에서 도와 시흥시청, 시흥경찰서, 51사단 화학대, 아주대 병원, 한국전력공사 등 도내 48개 기관 401명이 참여하는 대형재난 대응·수습 실전 훈련을 위한‘제2차 재난안전총괄조정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회의는 안전관리 대책과 예방대책 등을 마련하는 기존 회의와 달리 재난 발생 상황에 대비한 실제 훈련을 통한 대책회의란 점에서 다르다는 것이 경기도의 설명.

경기도는 현장에서 가스폭발, 붕괴, 유독물 노출 같은 가상 훈련상황을 설정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 구성과 각 기관별 재난 대응과 복구 등이 원활히 진행되는지를 확인할 예정이다. 이같은 형태의 실제 훈련은 전국 최초로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이날 재난안전대책본부장 자격으로 현장 총괄 지휘와 각 기관별 활동 사항을 평가할 예정이다.

훈련 현장에는 소방관 1천명과, 의용소방대 3,500명, 대학생 500명 등 37개 기관 5천여 명이 함께하며 훈련 과정을 참관한다.

재난안전본부 관계자는 “그동안 재난대응 훈련이 현장 대원들의 능력을 확인했다면 이번 훈련은 각 기관별 대응능력과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지휘통제 능력을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이번 총괄조정회의를 통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경기도가 대형 재난컨트롤 타워 역할을 제대로 수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선 기자  ls8518@1gan.co.kr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정면 다른기사 보기
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