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황희 문체부 장관 만나 국비지원 요청
상태바
윤화섭 안산시장, 황희 문체부 장관 만나 국비지원 요청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1.10.1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립박물관 등 시 주요 현안사업 4건 협조 및 재정지원 건의
윤 시장 “시민이 함께 누리는 문화체육관광도시 조성에 최선”

[일간경기=김대영 기자] 윤화섭 안산시장이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만나 안산시립박물관 등 안산지역 문화시설 사업을 위한 적극적인 협조와 함께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이 10월15일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만나 안산시립박물관 등 안산지역 문화시설 사업을 위한 적극적인 협조와 함께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사진=안산시)
윤화섭 안산시장이 10월15일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만나 안산시립박물관 등 안산지역 문화시설 사업을 위한 적극적인 협조와 함께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사진=안산시)

윤화섭 시장은 지난 10월15일 서울 국립극단에서 황 장관을 만나 이 같이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윤 시장이 지원을 건의한 사업은 안산시립박물관 건립과 대부도 관광시설(스카이바이크) 설치, 성호박물관 증축 및 리모델링, 안산향교 복원 등 모두 4건이다.

안산시립박물관은 경기 서남부 역사문화 중심이자 ‘1000년 역사’를 품은 안산시의 정체성 확립을 위해 추진 중인 사업으로, 시는 지난해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을 마치고 문체부의 공립박물관 설립 타당성 사전평가를 준비하고 있다.

또 정약용 등 실학자들의 스승이자 실학 선구자인 성호 이익을 기리기 위해 건립된 성호박물관이 국가적 인문학의 성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증축을 구상 중인데, 이 역시 문체부 협조가 필요하다.

안산향교 복원사업은 과거 안산의 중심교육 기관이었던 안산향교를 복원해 그동안 방치된 유적을 보존하는 한편, 시민들이 조선시대 문화유산을 누릴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이와 더불어 대부도 관광 명소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부도 구봉공원에 안산 관광 랜드마크로 추진 중인 스카이바이크 등 체험형 관광시설 조성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도 요청했다.

윤 시장은 “황희 장관에게 건의한 사항이 원활히 추진돼 시민이 함께 누리는 빛나는 문화체육관광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안산의 미래를 설계하는 일에 대해선 주저하지 않고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