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조아용' 우리동네캐릭터 '대상'
상태바
용인시 '조아용' 우리동네캐릭터 '대상'
  • 류근상 기자
  • 승인 2021.09.22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부문 대상 영예 차지
최우수상 수원시 '수원이'

[일간경기=류근상 기자] 용인시 소셜 캐릭터인 ‘조아용’이 제4회 우리동네캐릭터 지역부문 대상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최우수상에는 수원시의 '수원이'가 차지했다.

용인시 소셜 캐릭터인 ‘조아용’이 제4회 우리동네캐릭터 지역부문 대상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사진=용인시)
용인시 소셜 캐릭터인 ‘조아용’이 제4회 우리동네캐릭터 지역부문 대상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사진=용인시)

우리동네캐릭터 대상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해 공공분야의 최우수 캐릭터를 선발하는 대회다. 중앙부처나 공기업 등이 참여하는 공공부문과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는 지역부문으로 나누어 선발한다.

지역부문에서 조아용은 지난해 우수상에 이어 두번 의 도전 만에 대상을 거머쥐었다. 공공부문 대상은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 '나눔이'가 차지했다.

이번 대상으로 용인시는 상금 1000만원에 더해 캐릭터 웹툰 개발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됐다.

지역부문에 출품한 조아용은 지난달 예선 투표에서 2위와 3262표라는 압도적인 차이로 본선에 진출해 대상 수상 기대감을 높였다.

본선 투표는 8월24일부터 9월6일까지 진행됐으며, 대국민 투표 50%와 전문가 심사 50%를 더해 고득점 순으로 대상을 가렸다.

조아용은 귀엽고 친숙한 외모로 본선에서 2만3542표를 얻었으며, 전문가 심사에서도 캐릭터의 정체성, 다양한 콘텐츠 활용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아용의 뒤를 이어 최우수상에는 수원시 대표 캐릭터 '수원이'가 차지했다.

‘수원이’는 수원시에서 최초로 발견된 ‘수원청개구리’(환경부 멸종위기 1급 보호종)를 활용해 만든 수원시 대표 캐릭터로 2016년 6월 탄생했다.

시상식은 이날 유튜브 채널을 통해 비대면으로 열렸으며, 시는 대상 상금을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기탁할 계획이다. 지난해 우수상 상금도 취약계층을 돕는 데 사용했다. 

한편 용인시 관계자는 “110만 시민의 응원 덕분에 뜻깊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 친숙한 캐릭터가 될 수 있도록 활용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